비건 스팸 출시되나?

통조림 고기 제품인 스팸으로 알려진 호멜푸즈는 식물성 고기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식품 기술 회사인 ‘더 베터 미트(The Better Meat Co.)’와의 독점 제휴로 발효 기술을 사용해 식물성 육류 제품을 시장에 내놓기 위한 연구를 시작했다. 고기의 질감을 만드는 감자로 발효해 생기는 균단백질인 리자를 이용, 이것으로 차세대 제품을 개발할 계획이다.

“글로벌 브랜드 식품 회사로서 우리의 음식 문화가 빠른 속도로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사람들은 호기심을 가지고 훌륭한 맛의 식물성 단백질을 시도하려고 합니다”라고 호멜푸즈의 개발 부사장인 프레드 핼빈은 성명에서 말했다. “우리는 더 베터 미트 팀과 함께 맛있고 편리한 식물성 단백질 제품을 계속해서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쁩니다” 라고 밝혔다.

더 베터 미트 컴퍼니

이 회사는 2018년 지속가능성 지표를 개선하기 위해 고기 대안으로 사용할 수 있는 동물 없는 단백질을 만들기 위한 목적으로 생긴 회사다. 리자(Rhiza)는 감자를 미세한 곰팡이에 먹임으로써 만들어지는데, 이것은 동물 고기와 비슷한 질감과 맛을 가지고 있는 균단백질을 생산한다. 회사에 따르면 리자는 달걀보다 더 많은 단백질과 쇠고기보다 더 많은 철분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회사의 운영 부사장인 도니 커켄달은 “우리는 훨씬 더 지속 가능한 식량 공급을 위해 호멜푸즈와 협력하게 된것이 자랑스럽습니다”라며 “호멜푸즈는 동물과 식물 단백질에 대해 깊은 전문 지식을 가지고 있으며 우리의 맛있는 균단백질을 세상에 내놓기 위해 함께 일하기를 기대합니다”라고 말했다.

비건 스팸을 출시합니까?

더 베터미트와 호멜푸즈의 제휴가 비건 스팸을 만드는 것이 목표는 아니지만, 여전히 가능성은 있다. 오직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알게 될 것이다.

그러나 단서는 있다. 호멜푸즈는 식물을 기반으로 제품을 생산하는 것에 대한 큰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2019년 해피 리틀 플랜트스의 출시와 함께 식물성 육류 제품을 시장에 선보였고 갈은 칠면조나 쇠고기와 비슷하게 요리되는 비건 제품을 선보였다. 호멜은 그 이후 유제품 성분을 함유한 식물 기반 미트볼 스타일과 함께 비건 이탈리아 소시지 크럼블, 비건 페퍼로니, 비건 초리조 스타일 크럼블 등으로 브랜드를 확장했다.

적어도 회사는 시장의 반응을 지켜보고 있으며 식물성 고기 제품을 개발하고 있으니 전 세계적으로 널리 알려진 제품을 쉽게 포기하지는 않을 것으로 전망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