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아일리시, 비동물성 소재 의류 출시

H&M, 빌리 아일리시의 지속가능한 의류 출시

세계적인 유통업체 H&M은 채식주의자 빌리 아일리시가 디자인한 브랜드를 출시했다.

이 제품들은 빌리 아일리시가 즐겨입는 헐렁한 실루엣을 본 뜬 16개 품목의 제품들(5.99달러~34.99달러)로 지속 가능하게 조달된 비동물적인 소재로 제작되었으며 티셔츠, 버킷 모자, 벨트 백, 비니, 스웨트 셔츠, 그리고 에일리쉬 로고로 인쇄된 양말을 포함한다. 

H&M의 디바이디드 디자인 책임자인 에밀리 비요크하임은 “빌리 에일리쉬는 분명히 영감을 주는 예술가입니다, 하지만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개인적인 스타일과 그녀의 가치를 표현할 수 있는 힘을 부여하는 방법에 감탄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또 “우리는 그녀의 팬들이 그녀의 세계에 발을 들여놓을 수 있고 그들의 스타일을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다는 힘을 느끼고 싶다.”고 말했다.

2019년 빌리 아일리시는 동물농업이 환경에 미치는 해로운 영향에 대해 점점 더 노골적으로 말하게 되었고 종종 그녀의 소셜 미디어 플랫폼을 사용하여 그녀의 팬들이 채식주의자가 될 것을 촉구했다. 3월에 18살의 이 가수는 플라스틱 빨대를 금지하고 참석자들에게 재사용 가능한 물병을 가져올 것을 요구하는 그녀의 ‘WHERE TO GO?’라는 월드투어를 시작할 예정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