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잠실점, 첫 채식식당 오픈

롯데마트 잠실점, 6층에 위치한 식당가에 비건 식당 ‘제로비건’이 오픈했다.

유통 인구가 많은 대형마트의 식당가는 호불호가 갈리지 않는 메뉴의 식당을 운영하는 것이 통상적이다. 그럼에도 비건 식당을 유치한 이유는 채식 인구가 급증하고 있으며, 시장에 비건 상품이 다수 출시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실제로 미국 시장조사업체인 CFRA에 따르면 2018년 약 22조원 규모였던 글로벌 대체육 시장 규모는 2030년에 116조원대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한국채식협회의 조사 결과, 국내 비건 소비자도 최근 10년사이 10배 이상 증가했다.

‘제로비건’은 쓰레기 배출을 0으로 만들어가자라는 의미를 가진 ‘제로웨이스트’와 오직 식물성 음식만을 섭취하는 채식 단계인 ‘비건’의 의미를 담고 있는 브랜드이다.

‘채식 해장국’이 주 메뉴로 ‘느타리 두루치기’, ‘새송이 강정’ 등 다양한 비건 메뉴를 개발해 비건 고객들의 선택권을 넓혔으며, 논비건 고객들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어 채식에 대한 인식 개선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이번 ‘제로비건’의 입점은 롯데마트 입점 상담회를 통해 이뤄져 의미가 크다. 롯데마트는 이번 입점을 위해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진행하는 청년외식인큐베이팅 사업인 ‘청년키움식당’ 졸업생 및 재학생을 대상으로 입점 상담회를 진행했다.

롯데마트 박동환 식품테넌트팀장은 “다양화되는 소비자 욕구와 채식 인구의 증가세를 반영해 비건 식당의 입점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를 반영한 다채로운 식당의 입점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매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