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채식주의 500만개 판매

CU는 자사의 채식주의 간편식 시리즈가 출시 약 3년 만에 누적 판매량이 500만 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9년, 업계 최초로 채식주의를 위한 간편식 시리즈인 채식주의 도시락, 샌드위치, 삼각김밥, 햄버거, 스파게티 등 약 30가지 상품들을 출시했다.

가장 높은 판매고를 기록한 상품은 채식주의 시리즈 4탄의 채식주의 참치마요 김밥이다. 해당 상품은 식물성 참치를 활용한 상품으로 100% 식물성 원재료만 사용했다. 2위에는 식물성 참치를 듬뿍 토핑한 채식주의 참치마요 삼각김밥이 이름을 올렸다.

처음 출시 이후 지속적인 제품의 업그레이드로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가장 많이 사용된 식물성 식재료는 흔히 콩고기로 불리는 대체육이다. 조리를 거치면 일반 고기와 맛과식감에서 큰 차이가 없어 불고기, 미트볼, 볶음고추장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BGF리테일 관계자는 “CU 채식주의간편식시리즈를 통해 그동안 문턱이 높았던 채식 상품들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게 되면서 미닝아웃 소비를 일상화 하는 2030세대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내외 비건 시장에서 활용되고 있는 다양한 대체 식품을 연구하여 보다 맛있고 영양가 높은 채식주의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CU는 지난 15일 채식주의 간편식 시리즈 5탄을 출시했다. 이번엔 대체육을 활용한 장조림과 봄나물을 넣은 비빔밥, 삼각김밥, 김밥과 채식주의 알리오올리오 파스타, 두유크림파스타 등을 선보인 바 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