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트(Neat) 버거 들어봤어?

포뮬러원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이 공동 설립한 니트푸드컴퍼니는 니트버거와 함께 미국 출시를 시작으로 해외 진출에 나섰다.

회사는 환경문제에 목소리를 높이는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의 관심을 끌었는데, 그는 이 사업에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디카프리오는 니트푸드의 제품 접근 방식이 전 세계의 탄소 배출량 감소로 나아가기 위해 필요한 해결책의 유형을 보여주는 좋은 예라고 말했다. 레오나르도의 투자자 합류는 프로젝트의 높은 성공이 될 것이라고 예상한다.

공동설립자인 토마소는 “2040년까지 우리는 대체 단백질이 동물 단백질을 완전히 대체할 것이라고 봅니다. 우리의 니트는 의식 있는 소비자의 요구를 충족시킬 뿐만 아니라 맛을 제공하는 이러한 대안들의 개발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가장 쉬운 선택이 또한 지구를 위한 최선의 선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여기에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미국 시장 공략

니트 버거 제품은 이번 달 팝업 매장을 오픈하고 맨해튼에 올 가을 상설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런던에서 시작된 이 브랜드는 미국으로 진출하기 위해 빈센트 허버트를 임명했다. 그는 맨해튼 레스토랑의 완성 이후 미국 내 14개 지점을 목표로 프랜차이즈를 확장하는 것을 우선 목표로 삼고있다.

공동 설립자이자 CEO인 잭 비쉬티는 “우리는 세계가 단백질을 소비하는 방법을 근본적으로 변화시키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며 “뛰어난 멤버를 통해 글로벌로 확장할 수 있는 강력한 팀과 함께 소비자 행동을 변화시키는 좋은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니트 버거의 목표는 점점 더 채식주의적이고 유연한 옵션을 찾는 소비자 시장을 위해 알트 단백질을 일상으로 한 식품들을 만드는 것이다. 게다가 모든 니트트 버거의 알트 단백질은 채식주의자들에게 적합하고 알레르겐과 GMO가 없다.

이 브랜드는 레스토랑 운영과 함께 CPG 공급자로도 활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