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틀리 아이스크림 증정

스웨덴 귀리 우유 회사 오틀리(Otly)는 신제품 오틀리 아이스크림 바 16,000개를 증정하기 위해 25대의 아이스크림 트럭을 인수한다.

신제품 아이스크림은 바닐라, 초콜릿 퍼지, 소금 카라멜, 딸기 스월 맛으로 유제품이 들어가지 않은 이 제품을 로스앤젤레스, 뉴욕, 세인트루이스 지역에 배포될 예정이다. 모든 제품은 유제품이 없고 초콜릿으로 코팅 된 것이 특징이다.

7월 17일 미국의 아이스크림 날을 위해 더 낫고 지속 가능한 대안을 제시할 목적으로 “우리는 보다 많은 식물 기반의 제품이 우리 행성의 생존을 위해 필수적이라고 믿기 때문에, 우리는 LA와 뉴욕, 그리고 세인트루이스 지역에서 식물성 제품으로 기념할 수 있습니다”라고 성명서에서 밝혔다.

오틀리

오틀리는 유럽에서 25년 넘게 귀리 우유 사업을 해왔으며 2017년 뉴욕의 커피숍을 통해 미국에 진출했다.

이후로 오틀리는 제품의 경험을 확대하기 위해 노력중인데 작년 스타벅스와 주요 제휴를 맺어 미 전역에서 귀리 옵션이 공급됐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아이스 브라운 슈가 쉐이크 오트밀크 에스프레소를 선보였는데 여러 매장에서 즉시 매진되었고 오틀리 공급 부족의 원인이 되었다.

올 봄 스타벅스는 스타벅스의 블론드 에스프레소와 캐러멜화된 바닐라 맛이 첨가된 귀리 우유를 혼합한 아이스 토스트 바닐라 오트 밀크 쉐이크 에스프레소를 출시하면서 시장에 다시 한번 불을 붙였다.

아이스크림

2019년 오틀리는 오트, 바닐라, 초콜릿, 딸기, 초콜릿 칩, 민트 칩, 커피 맛으로 제공되는 7가지 맛의 귀리 기반 아이스크림 라인인 오틀리 프로즌을 출시했다.

정식 판매 전, 아이스크림 트럭 투어를 로스앤젤레스 주변에 배치하며 아이스크림 라인, 에스프레소 기반 음료, 그리고 아포가토 오트(두 메뉴를 합친 것)를 선보인 적 있다.

작년 12월, 미국 전역의 3,000개의 가게에서 새로운 비건 아이스크림 바를 출시했다. 북미지역의 마이크 메스미스 사장은 “우리는 귀리 우유가 단지 커피, 시리얼, 또는 요리를 위한 것이 아니라 축하의 순간 동안 또는 보상이 필요할 때 즐길 수 있는 훌륭한 맛의 간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있습니다”라고 발표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