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를 위하는 친절한 공예마켓

‘지구를 위하는 친절한 공예마켓’이 돌아오는 23일 서울여성공예센터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공예 창작자 마켓은 연 4회 진행되는 서울여성공예센터의 행사로 공예가들은 마켓을 통해 판매와 교류의 경험을 쌓고 방문객은 새로운 공예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 운영된다.

이번 마켓의 콘셉트는 ‘지구를 위하는 친절한 공예마켓’으로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이하여 새활용과 친환경을 주제로 선정하였다. 새활용 공예품과 제로웨이스트를 위한 제품, 공예 체험프로그램 등을 통해 새활용에 관심있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참여기업 중 ‘애니레프트’는 서울여성공예센터 2022년 신규입주기업으로 입지 않는 학과 점퍼(과잠) 등을 이용한 제품을 제작하며, ’일상사물‘은 자투리 목재를 이용하여 일상 생활용품을 제작하는 기업으로 ’22년 졸업한 기업이다. 이 외에도 바다에 유리조각을 모아 제품을 만드는 ‘피스플래닛’과 ‘파라디소 주얼리’, 친환경 커피박 다육 화분을 제작하는 ‘Othill’ 등 업사이클링을 이용한 다양한 공예제품을 제작하는 기업 및 예비창업기업들이 참가하여 다양한 공예제품을 선보인다. 또한 서울먹거리창업센터와 연계하여 비건 소스를 개발하는 ‘버틀’을 외 유기농 식품 브랜드를 개발하는 입주기업이 참가할 예정이다.

당일 공예 창작자 마켓에서는 이벤트 참여자 등 선착순 40명을 대상으로 업사이클링 네트백 제작법을 알려주는 새활용 클래스 ‘RE-네트백’ (영스튜디오)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시에서 운영하고, 2022년부터 서울시여성가족재단에서 위탁운영하고 있는 서울여성공예센터는 2017년 개관 이후로 공예 창업가의 성장을 지원하고 시민의 생활 창작•제작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현재 49개 기업이 입주해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