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쉬코리아, 비거뉴어리 동참

프레쉬 핸드메이드 코스메틱 브랜드 러쉬코리아(Lush Korea)가 새해를 맞아 1월 한 달간 채식을 장려하는 세계적 캠페인 ‘비거뉴어리(Veganuary)’에 동참한다.

2014년 설립된 영국의 비영리 단체 비거뉴어리는, 1월을 의미하는 단어(January)와 채식주의자를 의미하는 비건(Vegan)을 합한 단어다. 이들은 환경을 보호하고, 동물의 고통을 예방하며, 수백만 명의 건강 개선을 위해 채식 위주의 식단을 권장하는 다양한 활동을 한다. 특히 새해의 시작인 1월 한 달간 채식을 장려하고, 지속해서 채식을 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진행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러쉬코리아 전 직원이 일상 속 비건 라이프를 실천하며 ‘비거뉴어리’ 캠페인에 함께한다. 하루 한 끼 고기 없는 식사, 모피나 가죽 제품 사용하지 않기, 채식 관련 도서 읽기, 두유로 만든 라떼 마시기 등 생활에서 쉽게 할 수 있는 비건 팁을 공유한다. 개인의 작은 일상의 변화가 모여,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길 바라는 움직임이다.

러쉬는 #러쉬캠페인 #비건한달 #veganuary 해시태그와 함께 소셜 미디어에 공유하며 캠페인 메시지를 전달하고 동참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작년 이 캠페인에서 1월 한 달 동안 전 세계 35만 명이 비거뉴어리에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4만1200T의 탄소 배출 저감과 160T의 부영양화 억제, 650T의 하수 배출 방지, 250만 리터의 물 절약 등 효과와 같다.

답글 남기기

이매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