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28일 하루 다회용 컵에 음료 제공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오늘(28일)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 제조 음료 주문 시 ‘다회용 컵’에 음료를 제공하는 ‘리유저블 컵 데이’를 진행한다.

리유저블 컵 데이는 ‘글로벌 스타벅스 50주년’과 ‘세계 커피의 날'(10월1일)을 기념해 기획된 글로벌 고객 행사다.

커피를 통해 스타벅스의 지속 가능성 가치, 일회용 컵 사용 절감에 따른 친환경 메시지 등을 전달하고자 한다. 한국을 비롯해 싱가포르, 홍콩, 타이완,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등 아시아 국가에서 진행한다.

오늘 매장을 방문해 제조 음료를 주문하면 글로벌 스타벅스 50주년 기념 특별 디자인이 적용된 그란데(16oz) 사이즈의 다회용 컵에 음료를 담아 제공한다.

컵의 사이즈를 고려해 행사 하루동안 숏, 톨, 그란데 사이즈로만 주문이 가능하다. 숏 사이즈는 뜨거운 음료에 한해 주문 가능하다.

많은 고객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오늘은 ‘사이렌 오더’를 제한한다. 회당 주문 수량은 평소처럼 20잔까지다. 소진 시 기존처럼 매장용 다회용 컵, 일회용 컵에 제공할 예정이다.

Better Together

스타벅스 코리아는 리유저블 컵 데이를 통해 다회용 컵 사용에 따른 환경보호 메시지를 전달하고, 행사 이후에 더 많은 고객이 지속적으로 다회용 컵 사용에 동참할 수 있도록 권유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올해 탄소 감축을 목표로 한 지속 가능성 중장기 전략인 ‘Better Together’(베터 투게더) 프로젝트를 통해 올 하반기 제주 지역을 시작으로 2025년까지 전 매장에서 일회용 컵 사용을 전면 중단하고, 다회용 컵 사용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29일부터는 깨끗하게 세척된 개인 컵을 이용해 주문하는 고객에게 개인 컵에 음료를 담아 제공한다. 기존에 개인 컵 이용 고객에게 제공하던 300원 할인 또는 에코별 적립 혜택은 지속 유지된다. 최근 스타벅스는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인해 개인 컵 주문 시 한시적으로 일회용 컵에 음료를 제공해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