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성 액티비아 100만 컵 판매

풀무원다논의 비건 인증 대체 요거트 ‘식물성 액티비아’가 100만 컵 판매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국내의 비건 및 유제품 섭취에 어려움을 겪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으며 높은 매출을 기록중이다. 제품은 우유 대신 코코넛 베이스로 부드럽고 크리미한 질감을 잘 살려냈으며 파인애플, 복숭아 그리고 블루베리까지 총 3가지 과일이 들어가 소비자들의 입맛을 만족시켰다.

그 결과 ‘식물성 액티비아’는 소비자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며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100만 컵 판매를 돌파했다. 풀무원다논은  우수한 제품 품질과 떠오르고 있는 비건 트렌드가 시너지를 낸 것으로 분석했다. 풀무원다논 관계자는 “풀무원다논이 우유 섭취에 어려움을 겪는 소비자들을 위해 식물성 액티비아를 출시했다”며 “이 외에도 다양한 제품 출시로 국내 요거트 시장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