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세계 환경의 날 맞아 캠페인

롯데온과 롯데백화점이 세계 환경의 날(6월 5일) 50주년을 맞아 6월 한 달간 ESG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에 진행하는 캠페인은 과생산과 과소비를 인해 낭비되는 자원을 재순환하고 다시 소비하는 행동을 유도해 지속 가능한 소비 문화를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캠페인은 지난 해 11월 롯데쇼핑이 발표한 통합 ESG 캠페인 브랜드인 ‘리얼스(RE:EARTH)’로 책임 있는 원재료 조달을 통한 친환경 상품을 유통시키고 이런 상품들을 모아 장기적으로 독자적인 판매 공간까지 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롯데마트는 GRS인증 원료로 만든 ‘리얼스 장바구나’, ‘리얼스 보냉백’과 페트병을 활용해 제작한 ‘보나핏 리사이클링 티셔츠’를 비롯해 플라스틱 대신 대나무나 황마를 사용한 ‘리얼스 칫솔’, ‘비스비사 옥수수 양치컵’등을 선보인다.

또 이슈 상품을 선보이는 ‘딜 코너’에 친환경 상품을 위한 공간을 마련했다. 친환경 세제와 비누, 무라벨 생수, 비건 화장품 및 식품 등을 노출할 예정이며 헬렌스 쿠키를 19일까지 최대 35% 할인 판매하며 공정무역 재료로 만든 신발 브랜드인 베자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롯데온은 ‘일주일에 하루만 채식해도 연간 이산화탄소와 물을 줄일 수 있다’라는 슬로건으로 진행했던 비건 상품 기획전도 상시 운영할 계획이다.

롯데 백화점도 ESG와 관련된 상품을 판매하는 ‘마켓인유’, ‘119레오’, ‘SEFH(지속가능윤리적패션허브)’, ‘클로넷셰어’, ‘디어얼스’, ‘아이워즈플라스틱’등 총 6개 브랜드가 참여해 8월까지 본점 영플라자, 롯데몰월드몰점, 강남점 등에서 팝업스토어를 연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