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장난감 무료 대여

서울시는 책 읽는 서울광장 행사장에서 무료로 장난감을 빌려주는 ‘엄마아빠행복 장난감도서관’(체험터)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주말에 쉬고 싶은 엄마아빠와 주말에 놀고 싶은 아이 모두를 위한 ‘엄마아빠 존(Zone)’과 ‘우리 아이 행복 존(Zone)’이 열린다.

‘엄마아빠행복 장난감도서관(체험터)’에서는 서울시 장난감도서관의 장난감을 영유아 연령별 발달 수준에 맞게 추천받아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 만1세~6세 대상 인기 장난감 46종 75개가 이 준비되어 있다.

이용을 희망하는 경우 부모의 신분증을 맡기고 ‘엄마아빠행복 장난감도서관(체험터)’ 부스에서 장난감을 대여해 서울광장 내 ‘우리 아이 행복 존(Zone)’ 잔디밭에서 최대 2시간 이내로 가지고 논 뒤 반납하면 된다.

엄마아빠행복 장난감도서관 이용날짜는 9월 3일(토)를 시작으로 17일, 18일 25일 그리고 10월 29일(토), 11월 6일(일), 12일(토), 18일(일)로 총 8회 진행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7시까지다.

또 해당 장소에서 아이가 가지고 놀다 사용하지 않게 된 장난감을 기부할 수 있다. 기부나눔터는 행사 첫날인 9월 3일(토)과 마지막 날인 11월 13일(일) 총 2회에 걸쳐 오전 10시부터 17시까지 진행된다.

장난감 기부자에게는 기부포인트 또는 기념품(나눔 장난감)을 증정한다. 기부포인트는 장난감의 중고품 가격을 기준으로 감정하여 지급하며, ‘서울시 장난감도서관’에서 연회비로 사용할 수 있다.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앞으로도 아이와 함께하는 외출이 즐겁도록 관련 시설들을 계속 늘려가고, 아이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알찬 문화 프로그램도 지속해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Avatar

Yina

베지로그(Vegilog) 에디터입니다. 트위터 : @Vegilog 기사제보, 광고문의 : vegilog.com@gmail.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