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라딘 채식사업에 투자하다

나는 이와 같은 혁신적인 새로운 사업이 수백만 명의 사람들을 더 건강하게 만들며, 잔인하지 않으면서 환경적으로 지속가능하다는 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

올해 스크린을 달궜던 디즈니의 영화 ‘알라딘’의 배우 메나 마수드(Mena Massoud)는 샌디에고에 위치한 미국의 패스트푸드 회사인 PPFF(Plant Power Fast Food)의 투자자가 됐다.

PPFF(Plant Power Fast Food) 공식홈페이지

이 캐나다 배우는 채식주의를 열렬히 옹호하고 있으며 채식 여행에 관련한 쇼 이볼빙 비건(Evolving Vegan)의 설립자다. 메나 마수드는 PPFF의 모회사인 Plant Power 레스토랑 그룹의 A Rise Capital Relation에 투자하기로 결정했다.

그는 PPFF의 사업 모델이 의미 있는 변화를 불러일으키기 위한 자신의 사명과 일치한다는 것을 깨달은 후, “나는 그들이 하는 일이 정말 좋다. 그들은 완벽한 식물성인, 맛있고 편리한 패스트푸드를 제공함으로써 채식주의 식단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선보이는 방법을 알아냈다. 정말 훌륭하다”고 의견을 밝혔다. 또 “나는 이와 같은 혁신적인 새로운 사업이 수백만 명의 사람들을 더 건강하고 잔인하며 환경적으로 지속 가능한 새로운 선택에 노출시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PPFF는 2016년 1호점을 개장한 이후 현재 4개인 점포를 추가 개발중인 5개소로 확대했다. 올해 초 이 체인점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총 매출이 438% 증가했다고 밝혔다. 그리고 이달 초 PPFF 공동창업자 겸 CEO인 자흐 부가는 “채식주의 맥도날드를 만들겠다”는 과감한 포부로 포브스의 30세 미만 젊은 지도자들의 명단에 포함되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